fbpx

News

보안의 미래 ID 보안.. 사이버아크 ‘아이덴티티 보안 플랫폼(Identity Security Platform)’

보안의 미래 ID 보안.. 사이버아크 ‘아이덴티티 보안 플랫폼(Identity Security Platform)’

사이버아크(CyberArk) 아이덴티티 보안 플랫폼(Identity Security Platform)은 향상된 보안 및 운영 효율성을 위해 모든 인간 및 기계 ID에 대한 포괄적인 거버넌스, 액세스 제어, 지능형 권한 제어 및 위협 보호를 제공합니다. 이 플랫폼은 기존 IT 사용자부터 클라우드 운영 팀, 개발자, 정규 인력 및 사람이 아닌 ID까지 PAM(Privileged Access Management) 기능을 확장합니다. 원활하고 통합된 접근 방식은 조직에 성공적인 […]

[NGSV2024 솔루션 리뷰] 사이버아크 차세대 PAM

[데이터넷] 사이버아크는 차세대 특권 접근 관리(PAM) 솔루션을 통해 새로운 위협 환경으로부터 조직을 보호한다. 사이버아크 PAM은 기존 전통적인 시스템 접근제어 솔루션에서 보호하던 영역뿐만 아니라 OS·데이터베이스 계정에 대한 접근제어, 애플리케이션, 네트워크 장비, 보안 장비 사용자들이 사용하는 모든 영역에서의 권한계정을 보호한다. 제로 트러스트 기반 보안 체계 제공을 위해 안전한 MFA, 패스워드리스(Passwordless) 기반의 사용자 인증 방식을 제공하는 통합된 아이덴티티 보안 […]

클라우드 가속화되는 한국 “사이버아크, 성장 기회 맞았다”

[데이터넷] “한국 시장이 변하고 있다. 클라우드를 지원하지 않는 IT 솔루션은 고객의 외면을 받는다. 사이버아크가 한국에서 성장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를 맞았다.” 최영주 사이버아크코리아 지사장은 이렇게 말하며 “한국에 강력한 경쟁사가 있지만, 멀티·하이브리드 클라우드의 복잡한 환경을 지원하는 사이버아크의 기술력을 따라오지 못한다. 그래서 국내 대기업,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 기업, 디지털 네이티브 고객이 연이어 사이버아크를 선택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사이버아크 “단순한 인증 넘어 접속 후 사용자의 행위를 중앙에서 관리”

[디지털경제뉴스 박시현 기자] “‘사이버아크 아이덴티티 보안 플랫폼’은 민감한 업무에 접속한 사용자의 행위를 기록하고 데이터의 업로드와 다운로드를 중앙에서 제어해 단순히 인증에만 머물러 있는 전통직인 아이덴티티 솔루션과 차별화된다.” 글로벌 아이덴티티 보안기업 사이버아크는 1일 가진 기자간담회에서 ‘사이버아크 아이덴티티 보안 플랫폼’의 차별성을 이렇게 강조했다.

사이버아크, “아이덴티티 입체적인 보안, 단일 UI로 편리하게”

[보안뉴스 이소미 기자] 글로벌 아이덴티티 보안기업 사이버아크(지사장 최영주)가 어려운 경제 상황과 AI 진화를 포함한 기술 혁신 속도 사이에서 발생하는 긴장관계와 아이덴티티(Identity) 기반 사이버 보안 노출 증가에 따른 영향을 분석한 글로벌 보고서를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사이버아크, 아이덴티티 보안시장 공략 본격화

[IT비즈뉴스] 사이버아크가 ‘2023 아이덴티티 보안위협 동향 리포트’를 발표하면서 국내시장 공략에 속도를 내겠다는 의지를 표명했다. 빨라진 디지털전환과 클라우드 활용 확대에 따라 증가하는 아이덴티티 관리 수요에 차별화된 기능과 보안성을 제공해 시장을 선도하겠다는 계획이다.

사이버아크 “관리 안되는 클라우드·SaaS 계정 위험, 접속권한 통합 제어관리 필요”

[바이라인네트워크] “아이덴티티(IDentity)는 공격의 첫 단계입니다. 동시에 공격의 표적이 되고 있기 때문에, 아이덴티티는 보호돼야 합니다.” 최영주 사이버아크코리아 지사장은 1일 서울 강남구 파크하얏트 호텔에서 기자들과 만나 아이덴티티 보안의 중요성을 이같이 강조했다.

사이버아크, “AI 툴 사용과 직원 이탈 및 경제적 압박으로 아태 지역 ID 공격 표면 증가”

[데일리시큐] 아이덴티티 보안기업 사이버아크(지사장 최영주)가 어려운 경제 상황과 AI의 진화를 포함한 기술 혁신 속도 사이의 긴장 관계가 아이덴티티(Identity) 기반 사이버 보안 노출 증가에 어떤 영향을 미치고 있는지 보여주는 최신 글로벌 보고서를 발표했다.

1 2 6